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고양이의 기원과 풀리지 못한 신비한 비밀

by 치즈망 2023. 6. 9.

길 위의 작은 꽃을 건드려보는 아기 고양이

고양이의 역사와 기원

고양이의 역사와 기원은 수천 년에 걸친 흥미로운 주제입니다.

특히 집고양이(Felis catus)는 인간과 길고 얽힌 관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다음은 그들의 역사와 기원에 대한 간략한 개요입니다.

 

살쾡이 조상:

집고양이의 조상은 오늘날의 이집트, 메소포타미아, 그리고 지중해를 포함한 근동 지역의 일부를 배회했던 작은 삵으로 거슬러 올라갈 수 있습니다. 아프리카 살쾡이와 유럽살쾡이는 집고양이와 가장 가까운 친척으로 여겨집니다.

 

상호 이익:

약 4,000년에서 9,000년 전, 인간이 유목 생활 방식에서 정착된 농업 공동체로 전환하면서 고양이와 인간은 상호 이익적인 관계를 형성하기 시작했습니다. 인간이 곡물을 저장하기 시작하면서 그것은 설치류를 끌어들였고,

설치류는 다시 야생 고양이를 끌어들였습니다. 고양이는 효율적인 사냥꾼으로 입증되어 설치류의 개체 수를 조절하고 저장된 음식을 보호하며 인간에게 도움이 되었습니다.

 

길들이기:

시간이 지나면서 인간과 고양이의 관계가 깊어져 고양이의 길들이기로 이어졌습니다.

개와 같은 길들여진 다른 동물들과는 다르게 고양이는 인간에 의해 활발하게 사육되거나 길들여지지 않았습니다.

대신에, 고양이들은 자기 길들이기로 알려진 과정을 겪었습니다. 야생 고양이들은 점차 인간과 가까운 곳에서 사는 것이 더 편안해졌고, 자연선택은 유순하고 사교적인 특성을 보이는 사람들을 선호했습니다.

 

고대 이집트:

고양이는 고대 이집트 사회에서 중요한 문화적, 종교적 역할을 했습니다. 고양이는 존경받았고 신성한 동물로 여겨졌습니다. 고대 이집트인들은 고양이에 대해 깊은 존경심을 가지고 있었으며, 고양이들은 종종 예술과 신화에 묘사되었습니다. 고양이를 죽이는 것은 우연히 일어난 일이라도 매우 중대한 범죄로 여겨졌습니다. 

 

전 세계적인 확산:

근동에서의 고양이 길들이기는 결국 무역, 탐험, 그리고 이주를 통해 세계의 다른 지역으로 퍼졌습니다. 고양이들은 배에 선원들과 동행하여 해충 개체수를 조절하는 것을 도왔고, 고양이들의 존재는 유럽과 아시아 전역으로 점차 퍼져나갔습니다. 

 

중세 유럽:

중세 동안, 고양이들은 유럽에서 숭배와 박해의 시기를 겪었습니다. 마법과 이교 신앙과 연관되어 있었고 마녀 사냥 시대 동안 고양이와 그들의 주인 모두에 대한 박해로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고양이들은 특히 시골 지역에서 해충 구제 능력으로 계속해서 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현대:

더 최근의 역사에서 고양이는 사랑받는 동반자이자 애완동물이 되었습니다. 고양이는 전 세계적으로 가장 인기 있는 길들여진 동물 중 하나이며 아름다움, 독립성, 그리고 인간과 유대감을 형성하는 능력으로 소중히 여겨집니다. 오늘날 다양한 외모와 기질을 가진 수많은 고양이 품종이 있습니다.

 

고양이의 역사와 기원은 문화적, 사회적, 환경적 요인에 영향을 받은 복잡하고 다면적인 주제입니다.

 

야생의 조상으로부터 소중한 반려동물로서 현재에 이르기까지 집고양이의 여정은

인간과 역사를 통해 깊고 지속적인 유대감을 반영합니다.

 

 

 

 

편안하게 옆으로 누워있는 삼색 고양이

고양이의 신비함을 더하는 골골 송

고양이의 풀리지 못한 비밀은 바로 "골골 송"입니다. 영어로는 "purr song"이라고 합니다.

골골 송은 고양이가 내는 부드럽고 진동하는 소리이며 종종 만족, 휴식, 그리고 의사소통과 관련이 있습니다.

 

과학적으로 고양이 골골 송 소리의 기원은 아직 완전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몇 가지 이론은 있습니다. 한 이론에 따르면 골골 송은 고양이의 후두 근육의 빠른 수축과 이완에 의해 만들어지며, 이는 성대의 개폐를 조절한다고 합니다. 고양이가 숨을 들이쉬고 내쉬면서, 공기 흐름은 성대 주름이 진동하게 하고, 골골 소리를 내게 합니다.

 

또 다른 이론은 골골 소리가 고양이의 혈관을 통한 피의 움직임에 의해 발생한다고 합니다.

호흡에 관여하는 고양이의 횡격막 근육이 펌프 역할을 하여 리듬감 있는 수축과 팽창을 일으키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이러한 움직임은 혈류에 난기류를 일으켜 삐걱거리는 소리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흥미로운 점은, 골골 소리는 집에서 기르는 고양이들만 낼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치타와 같은 몇몇 더 큰 야생 고양이들도 골골거리는 소리를 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자, 호랑이, 그리고 재규어와 같은 큰 고양이들은 후두 구조의 차이 때문에 같은 방식으로 소리 낼 수 없습니다. 대신, 포효와 으르렁거림과 같은 다른 발성을 만들어냅니다.

 

골골 송은 다양한 목적이 있는 복잡한 행동입니다. 보통 만족이나 휴식과 관련이 있지만 고양이들은 고통을 느끼거나, 겁을 먹거나, 관심을 얻으려고 할 때 골골 소리를 내기도 합니다.

연구에 따르면 골골 소리가 고양이 스스로에게 치유의 특성을 가지며, 뼈의 성장과 회복을 촉진할 수 있다고도 말합니다.

 

정말 신기하게도 고양이의 골골 송의 정확한 기원은 현재까지도 완전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고양이의 호흡기와 후두 근육 사이의 상호 작용의 결과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골골 소리는 고양이의 의사소통에 역할을 하는 독특하고 흥미로운 발성이며 추가적인 생리적 이점을 가질 수 있습니다.